한국디베이트신문
오피니언칼럼
"디베이트 코치님들의 연대가 가장 중요"허장군의 ‘최강의 디베이트 클래스 만들기’ 1
허향숙  |  cuteh2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2.19  13:25: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지난 제5회 다코월(=다양한 코칭기법 월례모임)에서 <최강의 디베이트 클래스 만들기> 강좌로 큰 반향을 불러일으켰던 허향숙 부교수가, 그 날의 강연 내용을 좀더 자세히 글로 푼 시리즈를 연재한다. 허향숙 부교수는 디베이트 코치의 상호 연대와 협력을 특히 강조한다. 이 칼럼에 대해서도 코치들의 호응과 활발한 소통을 희망하고 있다. <편집자 주>

   
 

안녕하세요? 한국토론대학 부교수 허향숙입니다.
지난 제5회 다코월 강연에서 저를 <디베이트계의 스파르타쿠스>라고 소개를 해주셨습니다. 게다가 이번에는 그 연장선상으로 <허장군의 ‘최강의 디베이트 클래스 만들기’> 시리즈를 연재하게 되었습니다. 영광스럽습니다. 사실 다코월 준비할 때는 ‘소문만 무성하고 잔칫집에 먹을 것 없다고 하면 어떻게 하지?'라는 걱정이 앞섰습니다. 다행스럽게도 많은 호응을 해주셔서 이 기회를 통해 다시 한번 감사 인사드립니다. 코치님들께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자 이 지면을 통해 다시 한번 용기를 내어 봅니다.
저 또한 그동안 아이들에게 디베이트를 지도하면서 많은 시행착오가 있었습니다. 그 과정에서 나름대로 갈고 닦은 노하우로 이제는 조금은 안정된 클래스를 유지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학부모님들이 든든한 조력자가 되어 주셨습니다. 이처럼 시간이 지날수록 더 재미있게 기대하고 희망하는 수업이 되도록 서로 신뢰와 믿음으로 가는 길을 여러분과 공유하고자 합니다. 특히 지난 제5회 다코월에 참석하지 못하셨던 코치님들께 저의 경험을 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랍니다. 당시 참석했던 코치님들도 다시 읽어 보면서 재확인하는 기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궁금한 부분이나 더 알고 싶은 부분이 있으시다면 댓글을 통해 질문을 해주세요.
코치님들의 질문과 호응이 결과적으로 서로에게 힘을 준다는 점을 환기하고 싶습니다. 소통이 활발하게 이루어질 때 성과도 발전도 있다는 것을 알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우리의 밥그릇은 우리가 지켜야 하고 그것을 지키려면 뭉쳐야 산다’라고 현실적인 조언을 드려봅니다. 코치의 문제 해결력이야말로 지금 우리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것이 아닐까요? 해답은 한국토론대학 내 디베이트 코치님들의 연대에 있습니다. 이를 통해 코칭의 기준을 만들어가야 합니다. 그럼 지금부터 저와 함께 최강의 디베이트 클래스를 만드는 방법에 동참해 주시겠습니까?
조직이 튼튼해야 모든 일이 순조롭습니다. 그 노하우 중 하나가 ‘클래스 규칙과 기록’에 있습니다. 허장군의 ‘최강의 디베이트 클라스 만들기’에도 규칙을 하나 정하도록 하겠습니다. 아이들을 지도하는 코치님들께서는 눈팅만 하고 가시는 일 없이 꼭 댓글로 기록을 남겨주시길 간절히 바랍니다. 더 나은 디베이트 수업을 위한 코치님들을 위한 코너인 만큼 저에게 힘이 되는 댓글이 곧 응원입니다. 댓글로 호응해주시는 코치님들과는 필요한 노하우를 서슴없이 공유하겠습니다. 준비되셨지요?^^
그럼 앞으로 연재할 목차를 우선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허장군의 ‘최강의 디베이트 클라스 만들기’ 연재 목차

■ 1부 : 학부모, 학생, 코치를 위한 4가지 제언 : 더 나은 디베이트 교육은 어떻게 가능한가!

▷ (학부모는 자녀의) 길을 열어줘라!
▷ (학생은) 도전하라!
▷ (코치는) 개발하라!
▷ (한국토론대학의 콘텐츠를) 활용하라!

■ 2부 : 학생 & 학부모 & 코치, 모두를 만족시키는 허장군의 비밀병기 : 디베이트는 밥 먹듯이 꾸준하게 해야 하는 장기전이다. 꾸준히 오랫동안 토론을 하면서도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노하우를 제시한다.

▷ 수업 시작 전, 반드시 학부모 워크샵을 하라
▷ 공개수업을 진행하라
▷ 수업시간의 모든 것은 기록으로 남겨라
▷ 단계별 수업으로 차별화를 제시하고 성장하는 모습을 느끼게 하라
▷ 한국토론대학의 컨텐츠를 활용하라
▷ 대외관계 활동을 모색하여 학생들의 경험치를 높여라
▷ 클래스 규칙을 단계별로 업그레이드 하라

■ 3부 : 허장군의 단계별 교육과정 : 교과연계로 갈수록 발전되게 만드는 매력적인 디베이트 활동법
▷ Pre 단계
▷ 입문단계
▷ 활용단계
▷ 기획단계

■ 4부 : 한국토론대학의 컨텐츠 활용법 안내 : 우수성이 드러나는 디베이트 활동, 봉사활동은 가치관이 투영되도록! 학점선택제를 향한 통섭의 디베이트 활동으로 경험치를 높여라!

▷ 주니어코치 자격증
▷ 주니어코치 자원봉사 활동
▷ 캠프
▷ 대회
▷ 기타

■ 마무리 : 미래는 ‘생각하는 힘’을 갖춘 인재를 필요로 한다.

허장군의 ‘최강의 디베이트 클라스’ 1회차 연재를 올려드렸습니다. 부족하고 공감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을 수도 있겠지만 변화를 원하신다면 먼저 공유하고 과감하게 도전하시기를 권장합니다. 저와 함께 ‘최강의 디베이트 클라스’ 만들어 보시지 않으렵니까?  

허향숙  cuteh2s@naver.com

<저작권자 © 한국디베이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향숙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디베이트신문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 아52134 14054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273 712호 전화 031) 425-7114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경훈  |  등록연월일 : 2011년 11월 23일  |  발행인 : 이경훈  |  편집인 : 이경훈
Copyright (C) Since 2011 한국디베이트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usaedunews@hotmail.com